가르멜 피정

가르멜 재속회원은 물론 신자, 비신자 모두에게 열려있는 쉼터입니다. 

하느님안에서 한숨 쉬었다가는 시간.

성시간피정, 청년피정